蓮詩와 백련지

홈 > 게시판 (公告欄)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蓮詩와 백련지

송창환 0 1781
蓮花 연꽃
 

 

翠蓋傾珠處, 푸른 잎 구슬을 기울여 덮고,


 

蓮花出水英. 연화는 꽃부리 물위로 솟궜네.


 

初開如有意, 처음 필 때는 뜻과 같았으나,


 

旣落便無情. 떨어지고 나면 무정도 하구나.


 

玉實重重襲, 예쁜 열매들이 총총 이어받고,


 

金絲細細傾. 금실은 올올이 가늘게 기우네.


 

從蕖生太華, 연꽃에서 큰 꽃부리가 나와서,


 

應得近三淸. 응당 신선의 삼청을 이룬다네.


 

** 태화(太華): 꽃의 가장 아름다운 화관(花冠), 곧 꽃부리(corona)를 말한다.

** 삼청: 불교의 극락과 비슷한 개념으로 도교(道敎)의 신선이 산다는 옥청(玉淸), 상청(上淸), 태청(太淸)이다.

 

*병혁대부님으로부터 받아 다시 올렸습니다.

 

24580D3453C1D6C812EAB3
 

25576F3453C1D6CF13F337
 

21573E3453C1D6D713124F
 

23546B3453C1D6E1169A1F
 

2752A83453C1D6EB18D96E
 

2360913453C1D6F2081839
 

244FA33453C1D6FB1BA589
 

2439DA3553C1D705160BCB
 

220AA83553C1D7124332CE
 

2244F03553C1D71C098704
 

213B053553C1D72315D7C0
 

2516733553C1D72B3858F1
 

233CBF3553C1D73513D8C9
 

2524FE3553C1D73D29361A
 

27637B3453C1D74706A959
 

274EDF3453C1D7501D8249
 

24126E3453C1D759567B0B
 

2247683453C1D76224EB82
 

2552E83453C1D76C1806B8
 

214D113453C1D7731FCCE1
 

274F333453C1D77C1D1537
 

23546B3453C1D784183674
 

235C253453C1D78E10A85A
 

226DCF3E53C1D797208FB2
 

2176A23E53C1D7A0167691
 

2269473E53C1D7A7250A2E
 

266D683E53C1D7AF2168F2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21757E4053C1D8B8024D36
 

216D8B4053C1D8C10A775C
 

2145A04053C1D8CD301FE6
 

2267524053C1D8D7105502
 

2474AC4053C1D8E0038C87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