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난 세상에 별난 나무들 1

홈 > 게시판 (公告欄)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별난 세상에 별난 나무들 1

송병훈 0 2945


 


 


 


 

사랑정렬그리움
9-1-1-9.gif별난 세상에 별난 나무들 9-1-1-9.gif

line-31-1.gif


 

17444E3A4D1A6D1C346DA3

^*^♧ 좋은 생각을 품고 살면 삶이 행복하다 ♧^*^


 

      15493D3A4D1A6D1F2A3675

내가 오늘 하루 건네 준 미소와 친절이

어김없이 다시 내게 돌아온다는 사실은

114586354D1A6DAD5EAD31

어쩌면 지극히 평범한 기쁨인지

우리들은 아직 잘 모릅니다 어디 그뿐입니까

12444B3A4D1A6D202E14F4

그 미소와 친절은 언제나 이자까지 붙어서

다시 내게 돌아온다는 것을 모르고 살아갑니다

2046CE354D1A6DAB2B5738

많이 웃어 이웃도 즐겁고 나도 행복한 웃음과 함께하시길... 

2044173A4D1A6D212F648C

가야 할 곳을 알고 가는 사람의 삶은 행복합니다

자신이 하고자 하는 일에 대한 목적을 가지고

154176354D1A6DAF30D38A

생활하는 사람은

남보다 빠른 지름길을 걸어가는 사람입니다

194292354D1A6D222EA6F3

확실한 목표를 가지고 지금까지

삶을 살았는지 생각하게 하는 좋은 글귀입니다 

세상의 모든 ! 濚걀〈 이름이 있습니다,

이름을 불러 주는 것보다

세상에서 더 아름다운 노래는 없다고 합니다

174442354D1A6D232EEA6B

야! 너라는 체온이 담기지 않은 말보다

그 사람의 이름을 따스하게 불러 줄 수 있는

아름다운 여러! 隙 되기를 바래봅니다

134176354D1A6D242FC62A


 

불효자는 부모가 만든다 운명으로 장남으로 태어났기에

부모를 모시는 걸 불평한다면 그게 더 큰 불효이지요

물론 형편에 따라 차남 또는 딸들도 모실 수 있기에

누가 모시든 늙은 부모 편안히

여생을 즐길 수 있도록 자손들이 협력했으면 합니다

11413B354D1A6D24317F48

부모에겐 상에서 자식이 가장 아름다운 꽃이라고 합니다  

아름다운 꽃은 열흘 붉은 꽃이 없고 며칠 못 가 시들게 마련이지만

자식이란 이름의 꽃은 영원하지요

2040F9354D1A6D262D3FF7

아내와 자식의 달콤한 선물도 중요하지만

부모님의 흰머리를 생각하며

110F68334D1A6DB635B9CC

하루의 효라고 생각하고 전화라도 한 통화 해 드렸으면 어떤지요

친구야 너무 염려 말게나 우리 삶은 희노애락의 연속이지요

144174354D1A6D27313982

지금의 고난도 잠시 스쳐가는 바람과 같기에 주어진

오늘의 현실에 순응하며 지혜롭게 살아갔으면 좋겠어

신나게 사는 사람은 늙지 않는다고 했잖소

신나게 산다는 건 낙천적으로 사는 사람이기에

좋은 생각을 품고 긍정적으로 사는 사람이 아닐까 합니다 

12484F354D1A6D282A1545

습관적 불평의 말이 나올려 할 땐 의식적으로

고마운 일부터 챙겨보는 성실함을 잃지 않겠습니다.

114C74354D1A6DAA26B92A

평범한 삶에서 우러나오는 감사의 마음이야말로

삶을 아름답고 풍요롭게 가꾸어주는 소중한 밑거름이니까요

항상 오늘에 감사하고 오늘이 있어 행복하다고 외치며 삽시다

15211F3C4D1A6D2A2CA462

미워하는 마음으로 생긴 고통은 집착 심을 버려야 하고

사람과의 관계 속에서 생긴 고통은

177654354D1A6DAF014DE4

자기 중심적인 생각을 버림으로써

자유롭고 행복한 자기 자신을 회복할 수 있습니다

207BB3344D1A6DBE01B8E6

마음의 봄은 왔지만 우리 마음속에는

마치 동면의 겨울처럼 차갑고 어려운 시기인 것 같습니다

우리 모두 위기를! 기회로 잡으시는 계기가 되시기 바랍니다 

194994344D1A6DBE37B2F4

지나간 삶의 그리움과 다가올 삶의 기대 속에

우리는 늘 아쉬움이 있습니다.

커피 한잔에 행복을 느끼듯 소박한 마음! 으로 살아가고

작은 일 속에서도 보람을 느끼면 삶 자체가 좋을 듯싶습니다.

204104344D1A6DBC3A3159

항상 무언가에 묶인 듯 풀려고 애쓰는 우리

잠깐이라도 희망이라는 연을 날릴 수만 있다면

세상은 좀 더 밝아지고 따뜻해지지 ! 各뺑 생각합니다

14498C344D1A6DBB2FBA5F

우리는 자신의 잘못을 지적해 주는 말에

귀를 기울일 줄 알아야 합니다

13153A334D1A6DB3301243

내가 먼저 감사하고 내가 먼저 칭찬하면

감사와 칭찬에 걸맞은 일들이

따라오게 ! 풔 것은 당연한 결과입니다

17789B344D1A6DB904778F

마음은 마치 자석과 같아서

스스로 인정한 것만을 받아들기때문입니다

좋은 말은 말을 많이 하는 것이 아닙니다

0 Comments
제목